Home Tag "환경부"

피해자 단체, 환경부 고발… “독성 가습기살균제 방치”

뉴스K
0
0
관련 법제가 미비해 가습기살균제 흡입 독성 실험을 하지 않았다는 환경부의 주장에 제동이 걸렸다. 가습기살균제피해자와가족모임(가피모)은 23일 환경부 관계자들을 ‘업무상 과실치사상’ 혐의로 검찰에 고발하며, “관련 법제가 미비했다”는 환경부의 주장을 반박했다. 고발 대상은 1996년 폴리헥사메틸렌구아니딘(PHMG)과 2003년 염화에톡시에틸구아니딘(PGH)에 대한 유해성심사 당시 환경부 장관을 지낸 강현욱, 김명자 전 장관 등을 포함한 환경부 공무원 18명이다. 가피모는 PHMG·PGH는 ‘용도상 주 노출경로가 (경피 […]

‘가습기살균제 사망’ 4개월 간 41명 추가…정부, 피해 접수 ‘미적’

뉴스K
0
-1
가습기살균제가 원인으로 추정되는 사망 신고가 최근 4개월 동안 41건 추가됐다. ‘가습기살균제 민간신고센터(이하 민간신고센터)’에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신고된 피해자 수는 566명으로, 그 중 41명이 사망했다. 현재까지 정부와 민간피해신고센터가 접수한 피해자 수는 총 1,848명(266명 사망·1,582명 생존)에 달한다. 민간신고센터는 지난해 말 환경부가 가습기살균제 피해 접수를 끝내자, 피해자와 환경단체가 만든 기구다. 가습기살균제피해자와가족모임(가피모)은 지난 19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피해 접수 […]

옥시,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갈라치기’ 논란…환경부, 암묵적 동의?

뉴스K
0
0
환경부가 옥시레킷벤키저의 ‘피해자 분리 대응’에 동조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기술원은 지난 17일 옥시레킷벤키저(옥시)의 의뢰로, 가습기살균제 1·2단계 피해자에게만 ‘보상 간담회’를 안내하는 문자 메시지를 보냈다. 오는 20일 옥시 측이 대전시 유성구의 한 호텔에서 피해자들을 만나 보상안을 논의한다는 내용으로, 3·4단계 피해자들은 대상에서 빠져 있다. 윤성규 환경부장관도 해당 사안을 보고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옥시는 이제껏 3·4단계 피해자에 […]

“환경부장관 봐주는 박근혜 대통령이야말로 온정주의”

뉴스K
0
-1
환경부가 ‘가습기살균제특별법’ 제정을 통한 구제기금을 만들면 ‘온정주의’로 흐르기 쉽다(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의원실이 답변서 공개)는 입장을 밝혀서 논란인데요. 지난 16일 이를 들은 피해자 가족들의 이야기를 영상으로 담았습니다. [강찬호 / 가습기살균제피해자와가족모임 대표] 이 사건 발생한 지, 가습기살균제 만들어진 게 17년이고 사건 방치한 게 5년이고 합치면 22년이거든요. 짧게는 10년 길게는 20년이 넘는 사건인데, 그동안 살인기업들이 마음 놓고 대한민국을 조롱하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