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전체 기사 더민주 전당대회 ‘8월 말~9월 초’ 열린다
  Previous Video 국민의당 “2017년, 단독 집권도…”
  Next Video ‘MB정무수석’ 출신 정진석, 새누리 새 원내대표…친박의 전략적 선택?
0

더민주 전당대회 ‘8월 말~9월 초’ 열린다

0

전당대회를 놓고 갑론을박을 이어가던 더불어민주당이 전대 개최 시기를 결정했습니다.

더민주는 어제(3일), 20대 총선 당선자-당무위원 연석회의를 열고  8월 말에서 9월 초에 전대를 열자고 결론 내렸습니다.

총선 직후에 열자는 원칙론과 정기 국회를 마친 이후인 올해 연말에 개최하자는 연기론 사이에서 절충안을 택한 겁니다.

[박광온 /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8월 말 9월 초에 정기전당대회를 열되 정기 국회 전에 여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는 결정을 했습니다. 총선에서 나타난 민의를 받들어서 어떻게 하면 경제를 살리고 정치를 바꿀 것인가 하는 데 집중하는 모습을 보이는 것이 더불어민주당이 지금 할 일이다 하는 데 인식을 같이 한 것입니다.

대변인은 8월 말~9월 초 전대론에 모든 참석자가 찬성했다고 전했습니다.

이견이 제기되지 않으면서 당초 90분으로 예정됐던 연석회의는 1시간 만에 마무리됐습니다.

당 안팎에서 확대되는 논란을 잠재우기 위한 의지로 해석됩니다.

연석회의에서 모인 의견은 뒤이어 열린 당무위원회에서 무리 없이 의결됐습니다.

결정에 따라, 김종인 대표가 이끄는 비상대책위원회가 당 지도부 역할을 대신합니다.

연석회의가 시작되기 전, 김종인 대표는 본인을 둘러싼 논란에 대해 직접 입을 열었습니다.

[김종인 / 더불어민주당 대표]
저는 솔직하게 말씀드려서 당 대표에 대한 추호의 관심도 없습니다. 그런 사람을 놓고서 추대니 경선이니 이런 얘기를 듣는다는 것에 매우 불쾌하게 생각합니다. 그러나 지금 선거를 마치고 원을 구성해야 하는 시기에 놓여있기 때문에 최소한 원 구성이란 것은 제대로 해야 하지 않겠냐는 생각을 하는 겁니다.

당무위에서는 당내에 경제비상대책위원회를 설치하자는 안건 또한 통과됐습니다.

김 대표가 경제비상대책위원회를 직접 챙기겠단 의지를 드러낸 것으로 전해집니다.

연석회의와 당무위 이후 기자들과 만난 김 대표는 별다른 의견을 표하지 않았습니다.

[김종인 / 더민주 비대위 대표]
(오늘 결과 만족스러우신가요?) 만족은, 내가 얘기를 했는데 무슨 만족한다, 만족 안 한다.

하지만 김 대표가 4개월 정도 자리를 유지한 채, 20대 국회 원구성까지 챙기게 되면서 김종인 대표에 힘이 실릴 것이라는 전망이 나옵니다.

국민TV뉴스 도혜민입니다.

※ 국민TV 홈페이지 – http://coop.kukmin.tv/
※ 국민TV 페이스북 – https://www.facebook.com/gukmintv/
※ 국민TV 텔레그램 – https://telegram.me/kukmintv
(텔레그램 최신버전에서 검색창에 kukmintv를 검색해주세요.)

Print Friendly

LEAVE YOUR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