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특검 연장’ 국회 손 떠나…야, 황교안 권한대행 ‘압박’

0

‘특검법 개정’을 통한 특검 기간 연장이 사실상 무산됐습니다.

오늘 오전 특검 기간 연장에 대한 정세균 국회의장과 여야 4당 원내대표 합의가 불발되면서, 오늘 본회의에는 특검법 개정안이 상정되지 못했습니다.

본회의장에 들어서기 전 기자들과 만난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오늘 특검 기간 연장에 합의하기 어렵다고 말했습니다.

다음 본회의가 특검 기간이 만료된 뒤인 다음달 2일로 잡혀있는 만큼, 국회에서의 특검 기간 연장은 불가능해졌습니다.

이제 공은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에게 넘어갔습니다.

이날 의원총회를 연 민주당은 황 대행의 특검 연장 승인을 촉구하면서 “황 대행이 책무를 다하지 않는다면”, “반드시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압박했습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국민TV뉴스 노지민입니다.

Print Friendly

LEAVE YOUR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