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전체 기사 김부겸 “반기문 ‘개헌협의체’ 제안은 정략적 목적”
김부겸 “반기문 ‘개헌협의체’ 제안은 정략적 목적”
0

김부겸 “반기문 ‘개헌협의체’ 제안은 정략적 목적”

0

“정략적 목적으로 활용하려는 ‘개헌협의체’는 옳지 않다”

더불어민주당의 대선 주자인 김부겸 의원이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개헌협의체 제안을 정략적 목적이라며 단언했다.

반기문 전 총장은 지난 31일 긴급 기자간담회를 열어 “모든 정당과 정파 대표들로 개헌협의체를 구성할 것과 이 협의체를 중심으로 대선 전 개헌을 추진할 것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개헌과 관련한 기자들의 질문에 응답하는 과정에서 반 전 총장은 촛불집회에 대해 “광장의 민심이 초기의 순수한 뚯보다는 약간 변질된 면이 없지 않아 있다”고 말해 논란을 일으키기도 했다.

김부겸 의원은 “’개헌협의체’와 ‘촛불 변질’을 동시에 말하는 것은 모순”이라면서, “개헌 논의는 대한민국의 미래를 걱정하는 순수한 마음에서 출발해야 한다”고 비판했다.

도혜민 기자 dokiza1105@gmail.com

Print Friendly

LEAVE YOUR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